폴리에스테르(polyester) ,재활용해서 사용할 수 있을까?

세계 의류의 약 49 %가 폴리에스테르로 만들어졌으며 그린피스는 일상에서 운동을 여가로 즐기는 추세로 인해 신축성이 좋고 내성이 강한 옷에 관심있는 소비자가 늘어났기 때문에 2030 년까지이 비율을 거의 두 배로 예측했습니다. 그러나 폴리에스테르는 세계에서 가장 보편적인 유형의 플라스틱인 폴리에틸렌 테레프탈레이트(PET)로 만들어지기 때문에 환경 친화적인 섬유 제품이 아닙니다. 요약하면, 우리 옷의 대부분은 원유에서 생산되는 반면, 정부 간 기후변화협의체는 세계 기온을 산업화 이전 수준보다 최대 1.5 ℃ 높게 유지하기위한 과감한 조치를 촉구하고 있습니다.

 

1년 전, 비영리단체인 Textile Exchange는 2020년까지 재활용 폴리에스테르 사용을 25 % 늘리기 위해 섬유, 의류, 소매 업체 (아디다스, H & M, Gap, Ikea 등 거물 포함) 50개 업체에 도전을 제의했습니다. 서명국들이 기한보다 2년 앞서 목표를 달성했을 뿐만 아니라 재생 폴리에스테르 사용량을 36 % 늘려 실질적으로 초과했다는 내용을 거행한 것이기도 했습니다. 또한 올해 12개 기업이 이 도전에 동참하기로 약속했습니다. 이 단체는 2030년까지 모든 폴리에스테르의 20 %가 재활용 될 것으로 예측합니다.

 

rPET로도 알려진 재활용 폴리에스테르는 기존의 플라스틱을 녹여서 새로운 폴리 에스터 섬유로 다시 만들어서 얻어집니다. 소비자는 버려지는 플라스틱 병 및 용기로 만든 rPET에 많은 관심이 있지만, 실제로 폴리에틸렌 테레프탈레이트는 산업화 이후 및 투입 후 모두에서 재활용 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예를 들면, 5 개의 소다 병은 1 개의 초대형 티셔츠를 만들기에 충분한 섬유를 생산합니다.

플라스틱을 재활용하는 것은 논쟁의 여지가 없는 듯하지만, rPET의 실행은 환경친화적인 패션 공동체에서 만장일치가 되는 것은 아닙니다.

 

재활용 플라스틱을 활용하자는 찬성 의견의 첫번째로는, 플라스틱을 재활용함으로써 땅이나 바다로 가는 것을 막을 수 있는 이점이 있다는 것입니다. NGO OCEAN CONSERVANCY에 따르면 해왕 환경에서 매년 8백만톤의 플라스틱이 해양에 유입된다고 합니다. 이러한 속도를 유지한다면 2050년쯤엔 물고기보다 플라스틱이 바다에 더 많아진다고 합니다.
두번째, 재활용 폴리에스테르는 초기의 폴리에스테르와 품질면에서 거의 동일하지만 , 2017년 스위스 연방 환경사무소의 연구에 따르면 초기 폴리에스테르보다 59%의 적은 에너지를 필요로 합니다. 또한 재생 폴리에스테르는 지구로부터 플라스틱을 만들기 위한 원유와 천연 가스의 추출을 줄여줍니다.

 

반면 반대 의견을 알아보겠습니다. 첫번째로, 재활용 플라스틱을 다시 활용하는 것에는 한계가 있다는 것입니다. 많은 의ㅠ는 폴리에스테르만으로 제조된 것이 아니라 다른 소재와 혼합하기도 합니다. 이 경우 불가능 한 것은 아니나 재활용이 매우 어렵습니다.
폴리에스테르가 100%인 옷도 영원히 재활용 할 순 없습니다. PET를 재활용하는 방법은 기계적 방법, 화학적 방법이 있습니다.
기계적 재활용은 플라스틱 병을 가져 와서 씻고, 파쇄한 다음 폴리에스테르 조각으로 다시 되돌려 놓습니다. 그런 다음 폴리에스테르 조각이 전통적인 섬유 제조 공정을 거칩니다. 화학 재활용은 폐기 플라스틱 제품을 가져 와서 초기의 폴리에스테르와 구분되지 않는 화합물 구성 단위체로 되돌려 놓습니다. 그런 다음 일반 폴리에스테르 제조 시스템으로 돌아갈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rPET는 기계적 재활용을 통해 얻어지는데, 이는 비용이 적게 들고 화학 약품이 덜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 기계적 과정을 통해 섬유는 강도를 잃어버리기 때문에 초기 섬유와 혼합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미국 환경 보호국에 따르면, 미국에서는 플라스틱 중 9%만 2015년에 재활용됐다고 합니다. 결론적으로 rPET는 초기 폴리에스테르보다 에너지 소비에 있어 59%만큼 적지만, 스톡홀름 환경연구소의 2010년 보고서에 의하면, 유기농 및 일반 면, 대마 및 양모보다 더 많은 에너지가 필요하다고 밝혀졌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